본문바로가기

보도자료

Home > 알림소식 > 보도자료

FTA 폐업지원사업 대상 농가 대체작목 선택 신중 기해야
등록일 2017-03-20 09:00:00
페이스북 페이스북  트위터 트위터  싸이월드 싸이월드  구글 구글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장관 김재수)는 2016년 자유무역협정(FTA) 폐업지원 농가를 대상으로 작목전환 의향조사를 실시한 결과,
농업지속 의향 농가 중, 과수재배를 계획하고 있는 농가가 31.9%로 가장 많고, 다음이 노지·시설채소 24.7%, 특용작물 21.0%, 벼 7.7% 등의 순이었다고 밝혔다.
특히, 과수재배를 계획하는 응답 농가의 경우 포도·블루베리 대체작목으로 복숭아가 전체의 28.4%로 가장 많았고, 다음이아로니아 14.9%, 자두 12.6%, 사과 6.9% 등의 순으로 조사되었으며,
대체작목 선택의 이유로는 재배방법이 용이하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52.6%로 가장 높았으며, 판로확보 15.4%, 수익성 14.5% 때문으로 나타났다. 농식품부가 전환 의향이 높은 품목의 수급전망을 분석한 결과,
복숭아아로니아자두사과는 최근 재배면적이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고, 올해 생산량도 평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해당지역에 이들 4품목이 의향대로 작목전환 될 경우 5년 후에는 생산량이 18~42% 수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되어 수급불안이 우려되고 있다.
- (복숭아) 폐업 후 과수재배를 계획하고 있는 농가 31.9% 중 28.4%(161ha)가 복숭아로 작목을 전환할 경우 2021년 생산량은 평년대비 42.3% 증가 전망
- (아로니아) 14.9%인 84ha가 작목 전환될 경우 ‘17년 생산량은 평년 대비 138.1% 증가
- (자두) 12.6%인 71ha가 자두로 전환될 경우 19.5% 생산 증가
- (사과) 6.9%인 39ha가 사과로 전환될 경우 17.8% 증가

따라서, 농식품부는 포도 및 블루베리 폐업 농가들이 타 과수로 작목전환 시 의향조사 결과와 현재의 수급여건을 고려하여 품목 선택에 신중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하고,
지자체생산자단체 등에도 조사결과를 알리면서 농가지도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첨부파일
첨부파일

첨부파일  0320 (조간) FTA 폐업농가 대체작목 선택에 신중기해야.hwp 첨부파일 바로보기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농림축산식품부 이(가) 창작한 FTA 폐업지원사업 대상 농가 대체작목 선택 신중 기해야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수출전문 스마트팜 온실로 고품질 원예농산물 수출 확대 견인
다음글 AI·구제역 방역 개선대책 대토론회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