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축매몰지 인근 농산물 식중독균 검출은 매몰지에 의한 것으로 보기 어렵고, 식중독 예방요령 지키면 예방 가능
2020.10.13 15:38:02   유통소비정책관  

언론 보도내용

□ 가축 매몰지 인근 농산물 4건 중 1건서 ‘식중독균’ 검출
 ㅇ 가축 매몰지 인근 재배 농산물의 식중독균 조사 결과, 샐러드등 신선편의 식품’에 적용되는 미생물 기준치의 최대 3.4배 검출*
   * 가축 매몰지 근처에서 재배된 농산물에서 바실러스 세레우스 검출
 ㅇ 가축매몰지 인근에서 재배한 농산물을 안전성 검사 필수대상으로 지정하고 신선편의식품에 준하는 기준치 설정 필요


동 보도내용에 대한 농림축산식품부의 입장


□ 바실러스 세레우스는 토양, 물 등 자연환경에 광범위하게 존재*하고 있으며 가축 매몰지 인근에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 바실러스 세레우스는 토양 세균의 일종으로 사람의 생활환경을 비롯하여 먼지, 오수 및 하천 등의 자연계에 널리 분포
 ㅇ 이러한 특성을 감안할 때 가축매몰지 인근 농산물에서 바실러스 세레우스가 검출되었다고 가축매몰지의 영향으로 보기 어렵습니다.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농산물을 충분히 세척하여 사용하고 조리 후 신속히 섭취하도록 식중독 예방요령을 안내하고 있습니다.
 ㅇ 일반농산물은 세척, 가열·조리 등을 거쳐 섭취하므로 선진국*에서도 식중균에 대한 별도 기준치를 두지 않습니다.
   * 선진국에서도 일반농산물은 생산단계 위생관리를 통해 식중독균을 저감(低減)시키고 소비단계에서 세척, 가열·조리 등을 통해 섭취하도록 하는 등 식중독 예방에 초점을 두고 관리
 ㅇ 소비자가 그대로 바로 섭취하는 샐러드 등 신선편의식품에 대해서는 식중독균 기준치를 설정하여 관리합니다.

□ 농식품부는 매년 가축 매몰지 인근 농산물을 포함하여 농산물에 대한 식중독균 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그 결과에 따라 농가 위생관리 지도·교육 등을 강화해 나가겠습니다.
 ㅇ 특히, 생산단계에서 농산물 식중독균 위생관리 강화를 위해 지난 6월 생산단계 채소류 등 미생물 위생관리 지침*을 새로 마련하여 지도·홍보하고 있습니다.
   * 생산단계 과일·채소류의 미생물 위생관리 지침(Guideline)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농림축산식품부 이(가) 창작한 가축매몰지 인근 농산물 식중독균 검출은 매몰지에 의한 것으로 보기 어렵고, 식중독 예방요령 지키면 예방 가능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